UPDATED. 2020-06-06 09:42 (토)
"산타도 중국 스모그는 못 견디겠네"
"산타도 중국 스모그는 못 견디겠네"
  • 최미림 기자
  • 승인 2015.12.22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출처=환경재단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중국 베이징(북경) 시내에 아주 꾀죄죄한 산타가 나타났다. 새하얀 수염과 빨간 옷이 특징인 산타클로스가 온몸에 매연을 뒤집어쓴 것.

이는 환경재단과 공익광고 전문가 이제석이 지난 20일 중국 베이징에서, 기후변화 방지 대책의 실천을 촉구하는 아트 퍼포먼스를 선보인 것이다.

이번 퍼포먼스는 지난 11일 폐막한 제21차 UN 기후변화 총회 이후 사람들의 관심을 촉구하고 기후변화 방지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최근 스모그와 미세먼지로 비상인 베이징을 중심으로 기획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