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이스경제
금융금융 뉴스
이번엔 美 백화점 불황이 미국증시 강타...다우 2만도 멀어져트럼프 불확실성 증대 및 고용지표 엇갈림도 미국증시 혼조 유발
최미림 기자  |  meelim0128@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6  07:13:4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5일(미국시각) 뉴욕증시가 엇갈린 고용 지표와 트럼프 공약에 대한 불확실성이 부각되며 혼조세를 나타냈다. 다우지수는 역사적인 2만선에서 또다시 멀어졌다. 이날엔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상승이 돋보였다.

뉴욕 증권거래소와 골든브릿지 투자증권의 ‘골든 매크로 앤 파이낸셜 데일리’에 따르면 이날 뉴욕증시 3대 지수 중 대형주 중심의 S&P500 지수는 전날보다 1.75포인트(0.08%) 하락한 2269.00을 기록했다. 또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산업평균 지수는 42.87포인트(0.21%) 내린 1만9899.29로 마감했다.

반면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 지수는 10.93포인트(0.2%) 상승한 5487.94로 거래를 마쳤다.

골든브릿지 투자증권의 안장현 마켓 애널리스트는 “이날 증시는 상승 출발했지만 엇갈린 고용 지표와 유통업체의 지난해 연말 매출 부진 소식에 하락 반전했다”고 전했다.

미국 최대 백화점 체인 가운데 하나인 메이시스는 연말 판매 부진 속에 1분기에 63개 매장을 폐쇄하고 직원 1만명을 감원키로 하면서 주가가 급락했다. 시어스도 전국 150개 매장을 줄이기로 하면서 증시를 짓눌렀다.

트럼프 정책의 불확실성도 악재로 작용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도요타가 멕시코 바자에 미국 수출용 코롤라 모델을 생산하는 공장을 건설한다고 밝혔다”며 “절대 안된다! 미국에 공장을 짓거나 막대한 국경세를 납부하라”고 밝혔다.

앞서 전날 공개된 12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을 통해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정책위원들이 트럼프 당선으로 불확실성이 높아졌다고 지적한 상황이어서 투자자들의 불안감은 더 커졌다.

금융 업종이 1% 넘게 밀리며 하락세를 주도했고 에너지와 산업 업종도 각각 0.32%와 0.37% 떨어졌다.

이날 발표된 지난주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는 43년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반면 지난해 12월의 민간 고용지표는 시장 기대에 못미쳤다.

한편 국제 유가는 사우디의 감산 소식과 미국의 지난주 원유재고 감소 영향으로 상승세를 나타냈다.

[기사 정리=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기사 도움말=골든브릿지증권 안장현 마켓 애널리스트]

 

 

< 저작권자 © 초이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미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기사
1
삼성전자 · SK하이닉스 연일 하락...무슨 일?
2
비트코인 가격 치솟는 건 '비트코인골드' 때문?
3
코스닥, 셀트리온 · 셀트리온헬스케어만 잘 나간다
4
美 반도체 주가 상승...삼성전자, SK하이닉스도 하락 멈출까?
5
파운드 1.33달러 · WTI 50달러 · 금 1300달러 · 비트코인 5800달러의 의미는?
6
SK하이닉스 실적?... 외국기관들 전망 엇갈려 눈길
7
뉴욕서 엔화환율 111엔대로 추락 · 파운드 절상, 왜?
8
코스닥, 텔콘 · 상신전자 · 네패스신소재 상한가...왜?
9
옐런, '금리인상' 재확인...유로 하락 · 엔화환율 반등
10
"LG디스플레이 · 한국전력 변수 지켜봐야"...김장열
굿모닝 경제 뉴스
"아시아 증시에 외국인 돌아왔다"
10월 들어 한국 증시를 비롯해 아시아·태평양 증시에 외국인 순매수세가 강하...
미국증시 천정부지?...'중대 변수' 없나
美 바이오 뛰고, 반도체주 하락...
영국, 물가 또 급등 · 11월 금리인상 유력...
Hot 클릭 뉴스
기업들이 '예술 주입' 나서는 까닭은?
“이삼십 대에는 국영수로 살고, 사오십 대 이후는 예체능으로 산다.” 한동...
모택동 · 파륜궁...中 진출기업명 못 쓴다
철원의 노동당사, 지뢰꽃길...
삼성전자 반도체에 울고웃는 한국 경제
신문사소개기사제보오류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동호로10길 8 새마을빌딩 3F  |  대표전화 : 02-565-7276  |  팩스 : 02-2234-7276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2162  |   등록일 : 2012년 6월 18일  |  발행일 : 2012년 7월 5일
(주)초이스경제  |  발행인 : 최원석  |  편집인 : 장경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미애
Copyright © 2012 초이스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oic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