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이스경제
경제·산업산업 뉴스
LG전자 LG V30, 미국 시작으로 해외 시장 본격 진출현지에서 카메라 등 반응 좋은 편...실적 턴어라운드 관심
김완묵 기자  |  kwmm307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2  10:31: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LG전자, 미국 5대 이동통신사 통해 V30 출시 완료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김완묵 기자] LG전자(066570)가 국내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인 'LG V30'를 북미 시장에 내놓으며 해외시장으로 향한 발걸음을 재촉한다. 이에 부진을 보였던 이 회사 MC사업본부가 4분기에는 실적 턴어라운드를 향한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LG전자는 12일 "미국 버라이즌, AT&T, T모바일, 스프린트, US셀룰러 등 현지 5대 통신사 모두를 통해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인 LG V30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특히 LG V30가 얇고 가벼우며 누구나 손쉽게 전문가처럼 쓸 수 있는 카메라와 오디오 기능을 지녔다는 사실을 알리기 위한 고객 참여형 마케팅 활동을 적극 펼친다는 구상이다.

게다가 유명 할리우드 영화배우인 조셉 고든 레빗과 손잡고 카메라의 뛰어난 성능을 강조하는 마케팅을 펼치면서 미국에서 큰 반응을 얻기도 했다는 후문이다.

LG전자 관계자는 "4분기에 V시리즈 중 처음으로 LG V30를 영국, 독일 등 유럽 시장에도 출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남미-아시아 등에도 순차 출시해 확실한 모멘텀을 마련한다는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LG V30는 6인치 대화면에 7.3mm의 슬림한 두께와 158g의 가벼운 무게, 스마트폰 중 가장 밝은 F1.6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 시야가 확 트이는 120도 광각의 듀얼 카메라, 누구나 영화 같은 영상을 찍을 수 있는 시네 비디오 모드를 탑재해 국내에서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이에 미국 현지 매체들은 LG V30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는 후문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은 "미국 시장에서 선호도가 높은 LG V30만의 특장점을 앞세워 북미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초이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완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기사
1
정부 규제 임박... 한국 비트코인 광풍 누그러들까
2
비트코인 폭등 vs 국제 금값 추락..."금 팔고 비트코인 몰려"
3
달러 상승 끝 · 엔화환율 고공행진 vs 유로 반등...왜?
4
현대車 3인방 · 삼성전자 하락 vs 셀트리온 3인방 · 삼성바이오로직스 급등...왜?
5
문재인 대통령 중국 방문 앞두고...파라다이스 · 호텔신라 · 아모레퍼시픽 왜 추락?
6
코스닥, 티슈진 달리자 셀트리온 · 신라젠도 뛰어
7
"삼성중공업, 실적 우려에도 수주 전망은 긍정적"...다이와
8
"파라다이스, 복합리조트 성장잠재력 등 주시"...다이와
9
"美 금리인상 확률 100%?"... 달러 반등 vs 유로 반락, 엔화환율 잠잠
10
파라다이스 확장이 GKL에 미치는 영향은?
굿모닝 경제 뉴스
"EU차원 비트코인 규제 필요"
유럽중앙은행(ECB) 통화정책위원인 에발트 노보트니 오스트리아 중앙은행...
앞으로 글로벌 자산시장 변동성 주시해야
미국증시, FAANG · 반도체 다시 추락...
애플 · MS가 미국증시 견인했다
Hot 클릭 뉴스
우리 형제를 살아있게 해준 동네병원
약수동 4거리에 빵집이 하나 있다. 예전에는 소아과의원이 있던 건물이다...
전기차 수요 급증 속 금속시장 격변 조짐
천천히 가는 여행을 떠나자
내년 3월21일... 한미 금리역전 D데이
신문사소개기사제보오류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동호로10길 8 새마을빌딩 3F  |  대표전화 : 02-565-7276  |  팩스 : 02-2234-7276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2162  |   등록일 : 2012년 6월 18일  |  발행일 : 2012년 7월 5일
(주)초이스경제  |  발행인 : 최원석  |  편집인 : 장경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미애
Copyright © 2012 초이스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oic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