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이스경제
경제·산업산업 뉴스
"CES 2018 개막...IoT · AI · 자율주행 테마주 주목"KTB증권 "CES 기간, 코스닥 수익률이 코스피 앞질러"
이영란 기자  |  yrlee1109@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9  10:45:5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삼성전자가 'CES 2018'에서 공개할 미래라이프스타일 솔루션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이영란 기자] 세계 최대의 가전제품 전시회인 CES 2018이 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LVCC)에서 개막하는 가운데 국내 증시에서는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자율주행 테마주 등에 주목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김재윤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날 분석자료에서 "오는 12일까지 열리는 CES 2018의 슬로건은 'The Future of Smart Cities(스마트 시티의 미래)' 로 정해졌다"면서 "스마트 시티의 근간이 되는 5G가 부각되는 한편 스마트시티의 구성요소인 IoT, AI, 자율주행이 주목 받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중소형주 가운데 AI 스피커 및 IoT 가전, 자율주행 관련 커넥티비티(Connectivity) 기술을 보유한 업체가 주목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지난 2013~2017년 동안 CES 개최 전후의 주가 퍼포먼스를 보면 코스닥 수익률이 코스피를 대부분 웃돌았다는 설명이다. 연간 코스닥 지수 상승률이 컸던 2015년의 경우 코스닥 소형주의 1~2월 수익률은 19.8%에 달했다.

김 연구원은 "올해의 경우 CES 효과와 더불어 1월 중 발표될 코스닥 활성화 정책이 CES 테마 관련 중소형주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이라며 "코스닥 중소형주 가운데 5G 및 자율주행 테마주로는 AP위성, 5G 관련은 삼지전자, IoT 관련은 아이앤씨 등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초이스경제는 그러나 "이 기사는 단순한 참고용 자료로만 활용되길" 강력 희망한다. 특정 기업에 대한 분석 내용은 분석하는 기관이 어디냐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데다, 투자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기 때문이다.

 

 

< 저작권자 © 초이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영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기사
1
페이스북이 미국증시 살렸다...FAANG & 반도체 '껑충'
2
CLSA "부동산 급랭, 한국 소비한파 촉발할 것"
3
산업은행, 용역직원 정규직전환 갈등에 외주개발자 사망사고까지 '잇단 잡음'...문재인 정부 정책 부합?
4
"트럼프 좌충우돌"... 미국증시 금융주 '연일 추락' & FAANG은 '혼조'
5
코스피, 삼성바이오 · 삼성물산 급등 vs 셀트리온 추락...무슨 일?
6
"사우디 원유생산 폭증"...국제 유가 & 러시아증시 '동반 하락'
7
코스닥, 셀트리온헬스케어 급락 vs 아난티 '훨훨'
8
달러 또 '절상' vs 엔화환율 또 '상승'...美-유럽서 무슨 일?
9
"美 금리인상 공포 엄습"...미국증시 FAANG '혼조', 반도체 · 바이오 · 車 '하락'
10
中 2025 프로젝트 수정?...미국증시, FAANG 뜨고 금융주 추락 멈췄다
굿모닝 경제 뉴스
"유가 하락으로 금 투자 매력 높아져"
최근 유가하락 등의 영향으로 금에 대한 투자 매력이 커지고 있다는 진단이 나...
中 경제둔화로 위안화 약세 가능성 커져
내년 미국증시, 가치주 뜰까?
美 달러, 유로화, 엔화환율 변동폭 미미
Hot 클릭 뉴스
일본 수도권 집값 4개월만에 하락
일본 수도권의 11월 주택가격이 약세를 나타냈다. 일본 부동산정보회사...
버라이즌, 5G 투자에 1만명 구조조정
미국인, 살고 싶어하는 곳은 '플로리다'
'김혜수'는 왜 태어나지 못했나
신문사소개기사제보오류제보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110, 3층(신당동)  |  대표전화 : 02-565-7276  |  팩스 : 02-2234-7276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2162  |   등록일 : 2012년 6월 18일  |  발행일 : 2012년 7월 5일
(주)초이스경제  |  발행인 : 최원석  |  편집인 : 이영란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미애
Copyright © 2012 초이스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hoice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