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14:33 (일)
에스원, AI 적용 '얼굴인식리더' 선보여
에스원, AI 적용 '얼굴인식리더' 선보여
  • 허정철 기자
  • 승인 2018.10.11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굴인식만으로 출입관리...보안성 · 편리성 갖춰"
▲ 사진=에스원 제공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종합 안심솔루션 회사 에스원(사장 육현표)은 얼굴인식 기능을 갖춰 편의성과 보안성을 강화한 얼굴인식리더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에스원은 그동안 얼굴인식 기능을 워크스루형 스피드 게이트에 적용해 왔으나 이번에 매장, 오피스 등에 설치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

회사측에 따르면 얼굴인식리더는 출입문 앞에서 간단한 얼굴인증만으로 출입이 가능하다. 양손에 짐이나 커피를 들고 있어도 출입카드 또는 지문인식 조작 없이 카메라만 응시하면 출입을 할 수 있다.

에스원 관계자는 "얼굴 인식 알고리즘을 자체 개발해 KISA(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인증받았다"며 "인증 성공률이 99.99%에 달하며 AI(인공지능)가 적용돼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변화하는 얼굴을 자동으로 알아낼 수 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기존의 지문인식은 복제 가능성이 있었으며 출입카드는 타인에게 양도하거나 분실하는 등 보안상의 취약점이 있었던 반면 얼굴인식 기능은 이러한 단점을 해소해 보안성을 높였다"고 밝혔다. 특히 높은 수준의 보안을 요하는 고객의 경우 얼굴인식+출입카드 또는 얼굴인식+비밀번호 등으로 이중 인증을 적용할 수 있어 보안성을 강화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에스원 고객지원실 박영수 부사장은 "얼굴인식리더는 고객의 사용 편의성과 보안성을 모두 고려해 개발한 상품"이라며 "에스원은 첨단기술을 활용해 고객이 가치 있는 일과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적화된 편리와 안심을 제공하는 동반자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