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5 18:05 (목)
삼성바이오 증거인멸 의혹 신병확보 이어져...윗선 수사 임박?
삼성바이오 증거인멸 의혹 신병확보 이어져...윗선 수사 임박?
  • 허정철 기자
  • 승인 2019.05.09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수사에서 증거인멸 혐의를 받고 있는 임직원이 속속 구속되거나 구속영장 청구상태에 몰리면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8일 법원과 관련업계에 따르면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 수사와 관련해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 임직원 2명이 구속된 데 이어 이번엔 삼성바이오 보안담당 직원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검찰은 또 증거인멸을 지시한 혐의 등으로 삼성전자 사업지원 TF의 임원 두명에 대해서도 구속영장을 청구한 상태다.

특히 삼성전자 사업지원 TF는 그룹 컨트롤 타워였던 미래전략실이 해체 된 뒤 만들어진 조직인 것으로 전해져 더욱 주목된다.

삼성바이오 관련 증거인멸 혐의가 속속 불거지면서 검찰의 삼성그룹 윗선 수사나 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의혹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승계문제와 관련 있는지 여부 등에 대한 수사도 속도를 낼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언론들은 전하고 있다.

특히 삼성바이오는 노트북, 공용서버 등을 공장 바닥을 뜯고 은닉했다가 압수돼 이 은닉품이 어떤 실마리를 제공할 것인지 여부도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