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44 (금)
국제유가, 70달러선은 일격에 무너졌지만...
국제유가, 70달러선은 일격에 무너졌지만...
  • 장경순 기자
  • 승인 2019.05.24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AP, 뉴시스
/사진=AP, 뉴시스

[초이스경제 장경순 기자] 올 들어 뚜렷한 상승세를 보이던 국제유가가 이번 주 단 한 차례 일격으로 70달러 아래로 급락했다. 그러나 국제상품시장의 동향으로는 국제유가 반등의 조짐이 만만치 않다.

블룸버그 집계에 따르면, 브렌트유가는 24일 오후 4시7분(한국시간) 현재 배럴당 68.36 달러로 전날보다 0.89% 올랐다. 전날 뉴욕시장에서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 격화에다 미국의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의 부진이 겹쳐 4.35% 급락했었다.

미국산원유는 58.51 달러로 1.04% 반등했다.

로이터에 따르면, ANZ는 "미국과 이란의 대립이 지속돼 공급에 대한 우려는 여전하다"고 밝혔다.

로이터는 석유선물가격의 흐름도 근일물 가격이 더 높은 현상이 나타나 국제유가 상승 전망을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국제유가를 낮추고 있지만, 미국의 이란과 베네수엘라에 대한 석유수출 제재와 이란과의 대립은 공급축소 전망을 가져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