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44 (금)
윤석헌 "카드사, 건전성 · 소비자신뢰 높여야"
윤석헌 "카드사, 건전성 · 소비자신뢰 높여야"
  • 임민희 기자
  • 승인 2019.09.06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장, 카드사 CEO들에게 소비자보호 강화 및 포용금융 당부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이 6일 카드사 사장들과 가진 오찬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이 6일 카드사 사장들과 가진 오찬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임민희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6일 카드업계에 "상품 개발부터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을 금융소비자의 관점에서 다시 살펴보라"고 주문했다.

윤 원장은 이날 서울 명동 은행회관 뱅커스클럽에서 '신용카드사 최고경영자(CEO) 오찬 간담회'를 갖고 카드업 지속 성장을 위해 건전성 관리, 소비자보호 강화, 포용금융 실천, 금융혁신 추진 등 4가지를 제언했다.

그는 "카드사의 안정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건전성이 중요하다"며 "최근 들어 금융시장의 대내외 리스크가 빠르게 증가한 만큼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윤 원장은 일부 카드사에서 발생한 고객 설명의무 불이행과 카드대출 금리산정 문제를 언급하며 소비자 신뢰 제고가 필요함을 지적했다. 또한 기발표된 '취약·연체차주 지원방안'의 운영도 실효성있게 이뤄질 필요가 있음을 강조했다.

그는 "지난 4월 '금융혁신지원특별법' 시행 후 금융혁신을 위한 카드사의 노력은 주목할 만하다"면서도 "다만 그 과정에서 취약계층의 불편함을 가중시키거나 의도치 않게 소비자 권익을 침해하지 않도록 세심한 배려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