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15:13 (화)
현대차그룹, 고령자 맞춤형 교통안전교육 나선다
현대차그룹, 고령자 맞춤형 교통안전교육 나선다
  • 허정철 기자
  • 승인 2019.09.18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경기도 화성 신텍스(SINTEX)에서 '제4회 시니어 교통안전 골든벨'을 개최하고 다양한 시니어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니어 교통안전 골든벨은 현대차그룹이 65세 이상 고령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의 우수 수료자들이 참가하는 서바이벌 형식의 퀴즈대회로 올해는 전국 각지에서 예선을 거쳐 총 400명이 참가했다.

대회 주제는 시니어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안전으로 노화에 따른 신체적 변화와 교통사고 예방법, 실생활 교통안전, 교통안전 표지판의 의미 등 다양한 퀴즈 풀이를 통해 최종 3인의 입상자가 선정됐다.

현대차그룹은 2016년부터 도로교통공단,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을 실시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교통안전 베테랑 교실은 65세 이상 고령자를 위한 안전운전 교육, 안전보행 교육, 운전능력 자가진단, 교통사고 발생시 대처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 4년간 전국 119개의 노인복지관에서 약 8000명이 교육을 수료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고령자 교통안전은 앞으로 한국 사회에서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여야 하는 사안"이라며 "고령자 안전을 위한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