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2 17:38 (화)
신한금융, 금융권 최초 '해커톤 대회' 개최...입상팀엔 각종 혜택
신한금융, 금융권 최초 '해커톤 대회' 개최...입상팀엔 각종 혜택
  • 임민희 기자
  • 승인 2019.10.21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금융지주 제공
사진=신한금융지주 제공

[초이스경제 임민희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국내 금융권 최초로 그룹 차원의 '해커톤 대회'를 오는 11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신한금융에 따르면 해커톤(Hackathon)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팀을 이루어 마라톤처럼 일정한 시간과 장소에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행사를 말한다.
 
'신한 해커톤' 참가자들은 대회 3일 동안 핀테크 서비스를 주제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의 130여개 API와 외부 API를 활용해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진행하게 된다.
 
대회 마지막 날 발표와 심사를 통해 13팀에게 총상금 3400만원이 수여되며, 대상 1팀에게는 1000만원이 주어진다. 이 외에도 최우수상 2팀에게는 각 500만원, 우수상 4팀에겐 각 200만원, 장려상 6팀에겐 각 100만원을 시상할 예정이다.
 
또한 입상팀 전원에게는 신한은행을 비롯한 주요 계열사 '대졸 신입 공채', 신한은행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두드림 스페이스'및 국내 대표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 퓨처스랩'지원 시 서류심사 면제의 혜택이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