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6:35 (월)
대우건설, 국내 건설사 최초로 '원격 드론관제시스템' 구축
대우건설, 국내 건설사 최초로 '원격 드론관제시스템' 구축
  • 최미림 기자
  • 승인 2019.12.09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사 측 "현재 시범운용 중…내년 모든 현장 확대"
사진=대우건설 제공
사진=대우건설 제공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대우건설이 국내 건설사 최초로 건설 산업용 원격 드론(무인항공기) 관제시스템을 구축하고, 국내외 현장에 시범 적용 중이라고 9일 밝혔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대우드론관제시스템 'DW-CDS'(Daewoo Construction Drone Surveillance)을 9개 국내현장, 2개 해외현장에 시범적용 중"이라면서 "2020년까지 모든 현장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에 새로 개발한 시스템은 자동비행을 현장 또는 중앙관제센터에서 제어해 얻은 정보를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술"이라며 "동시에 최대 256곳의 현장을 확인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된 DW-CDS 시스템을 바탕으로 ▲드론 경로 제공 방법 ▲드론 촬영 제어 방법 ▲드론 비행 제어 방법 ▲드론 통합관제서버 및 이를 포함하는 통합관제시스템 등 4건의 특허를 출원한 상태"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