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5 07:38 (토)
신한은행, 챗봇 서비스 차별화 나섰다
신한은행, 챗봇 서비스 차별화 나섰다
  • 최미림 기자
  • 승인 2019.12.1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 측 "그래픽 이용 및 지능형 컨트롤러 탑재...단순상담 이상의 서비스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챗봇이라고 다 같은 챗봇이 아니다"

신한은행이 챗봇 서비스 차별화에 나섰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12일 "챗봇 '쏠메이트 오로라'에 그래픽을 이용해 편리한 조작이 가능하도록 지능형 컨트롤러를 탑재했다"면서 "단순 상담 수준의 챗봇 서비스를 넘어 고객 개인의 성향과 특성까지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그는 "그래픽을 동원해 손쉽게 수치 입력 및 조정이 가능토록 했다"면서 "예컨대 예적금 금리를 계산할 때는 금액·기간·금리를, 청약가점을 계산할 때는 무주택 기간·부양가족수·통장 가입기간을 좌우 슬라이드를 통해 간편하게 입력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예금잔고나 대출잔액, 환율추이 등과 관련한 개인 맞춤형 정보도 그래픽으로 보여줄 수 있다"면서 "지능형 컨트롤러 도입을 통해 다른 챗봇과의 차별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