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19 17:40 (일)
SK텔레콤, 아태지역 5G MEC '초협력' 이끈다
SK텔레콤, 아태지역 5G MEC '초협력' 이끈다
  • 홍성훈 기자
  • 승인 2020.01.13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사진=SK텔레콤 제공

[초이스경제 홍성훈 기자] SK텔레콤이 5G주도권 강화를 위해 나라밖으로 협력관계를 넓힌다.

SK텔레콤은 13일 "아시아태평양 통신사(이하 아태통신사) 5곳과 차세대 통신 기술인 5G MEC(모바일 에지 컴퓨팅) 분야에서 글로벌 '초(超) 협력' 체계를 구축키로 했다"면서 "아태통신사 연합회 '브리지 얼라이언스(Bridge Alliance)' 소속 통신사인 ▲싱텔(싱가포르) ▲글로브(필리핀) ▲타이완모바일(대만) ▲HKT(홍콩) ▲PCCW글로벌(홍콩) 등 5개사와 함께 '글로벌 MEC 태스크포스팀(TF)'을 이날 발족시켰다"고 밝혔다.  

SK텔레콤 관계자는 "TF의 초대 의장사는 SK텔레콤이 맡기로 했다"면서 "5G 핵심 기술인 MEC는 중앙 서버를 거치지 않고도 기지국 등에서 데이터를 빠르게 전송·처리할 수 있는 5G 분야 핵심 기술로 꼽히는 만큼 이번 협력관계 구축은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TF는 브리지 얼라이언스가 세계 최초 5G 상용화와 MEC 개발 ·구축에 성공한 SK텔레콤 측에 관련 기술 전수를 요청하고, 여러 통신사가 이에 합류하면서 결성됐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