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5 20:07 (화)
기생충 '오스카 4관왕'...CJ 이미경 "이재현 CJ회장, 기생충 사랑한 모든 분에 감사"
기생충 '오스카 4관왕'...CJ 이미경 "이재현 CJ회장, 기생충 사랑한 모든 분에 감사"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0.02.10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이 아카데미상 무대에서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AP, 뉴스시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이 아카데미상 시상식에서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AP, 뉴시스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내 동생 CJ그룹 이재현 회장과 영화 기생충을 지지하고 사랑한 모든 분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

한국 영화 기생충이 세계 영화 산업의 안방 할리우드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 등 4관왕을 차지한 가운데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 극장의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이미경 CJ그룹 부회장은 10일 낮(한국시간) 이같은 감회를 밝혔다고 뉴시스와 CJ 관계자 등이 전했다. 

이 부회장은 이날 영화 기생충이 작품상 수상작으로 지명되자 봉준호 감독과 함께 무대에 올라 영어로 "한국 영화를 보러 가주시는 분들 모두가 영화를 지원해 준 분들"이라며 "그분들은 주저하지 않고 저희에게 의견을 바로바로 말씀해주셨고 그런 의견 덕에 안주하지 않을 수 있었으며 계속해서 감독과 창작자들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이 부회장은 이어 "나는 봉준호의 모든 것을 좋아한다. 그의 미소와 트레이드 마크인 헤어스타일, 광기, 연출, 모두를 좋아한다. 그의 유머감각도 좋아한다.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남동생인 이재현 CJ 회장에게도 "언제나 우리가 꿈을 꿀 수 있도록 해줘서 고맙다"고 전했다.

CJ그룹과 같은 대기업의 전폭적인 지원이 있었기에 한국 영화가 92년 오스카 역사에서 아시아 영화가 주요 상을 휩쓰는 새 기록을 작성케 할 수 있었다고 재계 관계자들은 입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