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9 12:11 (수)
신용보증기금, 4개 기관과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 협약 체결
신용보증기금, 4개 기관과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 협약 체결
  • 홍성훈 기자
  • 승인 2020.02.1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제공
사진=신용보증기금 제공

[초이스경제 홍성훈 기자]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서울보증보험·본투글로벌센터 등 4곳과 서울 마포구 중소기업DMC타워에서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신보에 따르면 이번 협약은 기술력과 글로벌 진출 잠재력이 있는 우수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을 선정하고, 선정기업이 글로벌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보증 및 해외 진출 등을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통합 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와 관련, 별도의 전담팀을 구성하고, 지원대상 기업 선정절차부터 참여해 ICT 유망기업을 발굴키로 했다. 또한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에 대해서는 최대 100억원까지 보증지원하고, 보증비율(100%)과 보증료율(0.5%·고정보증료율)을 우대 적용키로 했다. 

신보 관계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원대상 선정과 해외거점을 통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는 고성장 ICT 투자펀드를 조성해 투자유치 연계 활동을 지원하며 ▲서울보증보험은 이행보증보험 보증한도 확대 및 보험료 할인을 제공하고 ▲본투글로벌센터는 해외진출 집중성장캠프를 운영해 선정기업의 해외진출을 돕는 역할을 각각 하게 된다"고 말했다.

윤대희 신보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ICT 유망기업 육성을 위한 협약기관의 핵심역량이 유기적으로 연계되는 지원체계가 드디어 구축됐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