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8 10:37 (토)
LG화학 브랜드 가치 급성장...글로벌 시장서 주목
LG화학 브랜드 가치 급성장...글로벌 시장서 주목
  • 홍성훈 기자
  • 승인 2020.02.17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도 글로벌 4위 차지...경쟁사들은 브랜드 가치 줄었지만 LG화학은 커져
LG화학 연구원들. /사진=뉴시스
LG화학 연구원들.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홍성훈 기자] LG화학 브랜드 가치가 글로벌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그간 브랜드 가치가 꾸준히 성장해 올해 4조원을 넘어섰다는 분석까지 나왔을 정도다.

17일 영국 글로벌 브랜드 평가 전문 컨설팅 업체 브랜드파이낸스가 발표한 '2020년 화학기업 25' 보고서에 따르면 LG화학의 브랜드 가치는 35억 달러(4조1390억원)로, 지난해와 같은 4위를 유지했다. 지난해 LG화학 브랜드 가치는 33억3800만달러(3조9470억원) 였다. 그 후 더욱(4.8%) 성장했다.

다른 주요 화학사들의 브랜드 가치가 하락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예컨대 1위 독일 바스프, 2위 미국 다우는 지난해와 순위는 같았지만 브랜드 가치는 떨어졌다. 바스프 브랜드 가치는 전년 대비 4.5% 줄어든 78억7800만달러(9조3200억원), 다우는 29.0% 하락한 48억4300만달러(5조7290억원)로 각각 평가됐다.미국 듀폰은 지난해 5위에서 올해는 9위로 내려갔다. 3위는 사우디 사빅(43억3400만 달러)이 차지했다.

전기차 배터리 등에서 기대를 받고 있는 LG화학의 향후 성장 여부가 주목된다.

이날 한국증시에서 LG화학의 주가는 오전 10시6분 기준 41만5000원으로 전일 대비 0.36% 오른 채로 거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