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14:20 (화)
현대차 "코로나19 여파에도...화상면접 통해 직원 채용 재개"
현대차 "코로나19 여파에도...화상면접 통해 직원 채용 재개"
  • 허정철 기자
  • 승인 2020.03.26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상면접장 모습.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화상면접장 모습.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는 26일 "신입·경력 채용에 화상면접을 도입해 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됐던 채용을 30일부터 재개한다"면서 "지원서 접수 및 서류전형 단계에서 중단된 채용절차는 물론 R&D부문 신입·경력 등 신규 채용도 재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대차 측은 "코로나19가 진정될 때까지 일반직과 연구직 신입(인턴포함)·경력 채용 면접을 화상면접으로 진행키로 했다"면서 "이후에도 채용을 진행하는 현업부문이 화상면접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현대차 측은 이어 "단, 실기평가와 토론면접, 그룹활동 등과 같이 전형과정에 오프라인 참석이 필요한 직무는 화상면접에서 제외되며 코로나19가 진정된 이후 채용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현대차는 "이를 위해 지난달 말 화상면접 인프라 고도화 작업을 시작했다"면서 "화상면접 전용 공간과 고화질 카메라, 고성능 마이크, 대형 스크린 등 다대일 및 다대다 면접이 가능한 화상면접 시스템을 최근 완비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지원자는 노트북이나 PC, 태블릿PC, 스마트폰 등을 통해 장소에 제한받지 않고 다수의 면접관과 질의응답하는 방식으로 면접에 참석할 수 있다. 면접관 역시 불가피한 상황 발생 시 화상면접장이 아닌 별도의 장소에서 면접이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어려운 국내 경제상황을 극복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화상면접을 적극 활용해 신규 채용을 재개키로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