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1 09:43 (토)
삼성전자,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
삼성전자,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
  • 허정철 기자
  • 승인 2020.05.13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사진=삼성전자 제공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삼성전자는 13일 "방송통신위원회의 '2020년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공급자로 선정됐다"면서 "방송통신위원회는 저소득층 시청각 장애인의 방송 접근성 향상을 위해 시청각 장애인용 TV를 무료로 보급하는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소득수준과 장애 정도 등을 고려해 우선 보급 대상자를 선정하고 삼성전자가 시청각 장애인용 TV 1만 5000대를 올해 말까지 공급한다.

이번에 선정된 TV는 40형 Full HD 스마트TV로, 기존 대비 더욱 향상된 접근성 기능들을 탑재했다고 삼성전자 측은 전했다.

삼성전자는 " '스마트 돋보기' 기능이 있어 모바일 기기의 카메라를 TV에 미러링으로 연동하면 작은 글씨나 이미지를 대화면에서 크게 볼 수 있고, '포커스 확대 기능'으로 TV 조작과 관련된 채널, 볼륨, 메뉴 등 특정 글자의 크기를 확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또 "자막 분리, 자막 크기·위치·색상 변경 등의 기능을 전용 리모컨에 있는 핫키를 이용해 사용자의 기호에 맞도록 손쉽게 설정할 수 있다"면서 "청각 장애인을 위해 방송의 수어 화면을 자동으로 찾아서 확대해 주고, 수어 화면에 맞춰 자막 위치를 자유롭게 이동시킬 수 있는 기능도 제공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음성만으로 시청 중인 방송의 주요 정보를 들을 수 있고, 리모컨과 접근성 기능 사용법을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으며 음성 속도와 음조도 사용자의 상황에 맞게 조절할 수 있다"고 밝혔다.

성전자는 이어 "이 제품에는 점자 버튼이 적용된 전용 리모컨도 함께 제공되는데, 건전지 교체 시기가 되면 TV 화면에 알림이 뜨며 음성과 리모컨의 LED 불빛으로 알려준다"고 전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제품과 함께 점자로 제작된 사용 설명서와 기능 설명 동영상을 제공해 시청각 장애인들이 새로운 TV를 사용하는 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