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6 09:42 (토)
대림산업, 건설현장에서 3차원 그래픽 데이터 활용 확대
대림산업, 건설현장에서 3차원 그래픽 데이터 활용 확대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0.05.2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림산업 제공
사진=대림산업 제공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대림산업은 22일 "설계부터 시공, 유지·관리에 이르기까지 건축물 생애 전 주기에 걸쳐 3차원 그래픽 데이터 활용을 강화키로 했다"면서 "이미 지난 3월부터 새로 착공한 전체 주택 등 20곳의 현장 측량에 포토그래메트리(Photogrammetry) 기술을 활용 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림산업에 따르면 이 기술은 여러 각도에서 촬영한 사진을 겹치거나 합성해 3차원 입체 영상으로 구현하는 게 특징이다. 컴퓨터 그래픽스(CG)의 일종이다. '매트릭스'나 '스타워즈' 등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나 게임 속 특수효과를 만드는 데 많이 쓰이는데 최근 들어서는 지도 제작이나 제품 디자인 분야 등으로 활용 범위가 확대되고 있다.

대림산업 측은 "이 기술은 건설 분야에서도 드론 기술 등과 접목해 측량, 공정관리, 토공 물량 확인, 안전 및 품질관리 등에서 다양하게 이용될 수 있다"면서 "앞으로 3차원 그래픽 데이터 활용을 더욱 늘릴 방침"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