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4 16:27 (목)
경실련 "문재인 정부 들어 서울 아파트 총가격 52% 상승"
경실련 "문재인 정부 들어 서울 아파트 총가격 52% 상승"
  • 허정철 기자
  • 승인 2020.08.03 11: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시내 아파트 모습. /사진=뉴시스
서울 시내 아파트 모습.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3일 서울 종로구 경실련 강당에서 '서울 주택 유형별 가격 상승 실태발표'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부 임기 초인 지난 2017년 5월 대비 올해 5월 서울 총 주택 가격은 635조원(35%) 뛰었다"며 "이는 KB 중위매매가격을 근거로 산출한 것"이라고 밝혔다.

경실련 발표에 따르면 주택별로는 아파트 총 가격이 임기 초반 982조원 대비 509조원(52%) 오른 1491조원으로 집계됐다. 매매 중위가격은 임기 초반 6억600만원에서 9억2000만원으로 3억1400만원 상승했다. ▲단독주택의 경우 총주택가격은 108조원(16%) 오른 790조원, 매매 중위가격은 1억100만원 오른 7억3600만원으로 나타났고 ▲연립주택의 경우 각각 18조원(9%) 오른 217조원, 2300만원 오른 2억6700만원으로 드러났다.

경실련은 "서울 아파트값 연간 상승률은 현 정부가 과거 정부에 비해 12배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면서 "감정원이 집계한 과거 정부 아파트값 상승률과 중위가격, KB중위가격을 비교분석한 결과 이같은 수치가 나왔다"고 전했다.

경실련은 이어 "문재인 정부 3년간의 연간 주택가격 변동은 이명박·박근혜 정권에 비해 약 12배 높았다"면서 "지난 2008년 12월부터 2017년 3월까지 과거 정부 상승률을 비교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투기자 2020-08-03 12:50:45
총선 승리도 집값 올려줘서 승리한건데... 지지율 떨어지는거 보면 딱 나오지 않냐?
집값은 더 오를건데 나라 망할까봐 이제 통합당 뽑아야겠다.
다른 투기자들도 좀 동참 바랍니다. 나라 망하면 집값 아무리 올라도 꽝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