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7 18:57 (화)
서민금융진흥원, 성실상환 고객에 경제적 재기 컨설팅 지원
서민금융진흥원, 성실상환 고객에 경제적 재기 컨설팅 지원
  • 허정철 기자
  • 승인 2020.09.17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계문 원장. /사진=서민금융진흥원 제공.
이계문 원장. /사진=서민금융진흥원 제공.

[초이스경제 허정철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원장 이계문, 이하 서금원)은 17일 "정책서민금융 이용자가 건전한 신용 관리를 통해 신속한 경제적 재기를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용·부채관리 컨설팅 서비스'를 시범 실시한다"고 밝혔다.

서금원에 따르면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은 정책서민금융상품인 미소금융, 햇살론, 바꿔드림론을 이용한 후 1년이 경과하고, 연체 없이 성실상환 중인 고객들을 대상으로 지원된다. 향후 6개월간 1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서금원은 "컨설팅 신청자는 6개월 간 서금원에서 위촉한 컨설턴트와 매월 1대1 유선상담을 통해 신용변동 사유를 확인하고 맞춤형 신용 개선방안 및 신용·재무 관리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 받게 된다"면서 "컨설팅을 성실히 받고 신용이 상승한 신청자가 저축은행이나 대부업 등에서 대출을 이용 중인 경우, 실질적인 대안을 제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전북은행은 신용·부채관리 컨설팅 시범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서금원에 1억원을 기부하는 등 서민·취약계층의 신용개선 및 부채관리를 위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서금원은 또 "기부금을 활용해 컨설팅 신청자의 신용도 관리를 위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신용부채관리 컨설턴트 양성을 통해 금융기관 퇴직자 등 고령층의 전문성을 사회에 환원하는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계문 원장은 "신용·부채관리 컨설팅을 통해 금융정보의 비대칭을 해소하고, 서민들이 제도권 금융에 신속하게 안착해 경제적 재기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도록 맞춤형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