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1 11:29 (월)
수출입은행, 2000억원 규모 글로벌 ESG 펀드 조성한다
수출입은행, 2000억원 규모 글로벌 ESG 펀드 조성한다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1.02.22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출입은행 여의도 사옥. /사진=뉴시스
한국수출입은행 여의도 사옥.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한국수출입은행(이하 수출입은행)은 디지털 및 그린 뉴딜분야의 우리 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2000억원 규모 이상의 펀드 조성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2개 펀드를 대상으로 각각 250억원을 출자할 예정"이라며 "펀드 조성 규모는 2000억원 이상이 목표"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고려한 투자 의무화와 ESG 성과평가를 통한 인센티브 제공 등 투자대상 기업의 적극적인 ESG 경영 내재화를 유도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운용사가 선정 후 수소에너지, 태양광·풍력, 2차전지·ESS(에너지저장장치), 미래 모빌리티, 5G·차세대 반도체, 제약·헬스케어, 디지털·콘텐츠 등 K-뉴딜 7대 중점분야를 중심으로 우리 기업을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K-뉴딜 분야에서 우리 기업이 세계 시장을 선점하고, 지속가능 생애주기를 구축하려면 기업 경영에서 ESG의 내재화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