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7 19:00 (화)
현대카드, 국내 첫 '카드번호 유지 재발급' 서비스 오픈
현대카드, 국내 첫 '카드번호 유지 재발급' 서비스 오픈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1.10.08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카드
사진=현대카드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현대카드는 8일 "국내 첫 '카드번호 유지 재발급'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현대카드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카드번호 변경 없이 신용카드를 재발급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그간 신용카드 고객은 카드 재발급시 카드번호가 변경돼 정기결제와 간편결제 서비스 등에 다시 카드를 등록해야 했다. 등록을 놓쳐 공과금이 연체되고, 구독 서비스 이용과 해외 온라인 거래가 차단되는 등의 불편함도 존재했다. 

현대카드는 "이번에 카드번호 유지 재발급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의 이런 불편을 없앴다"고 했다. 아울러 "현대카드만의 특별한 카드 플레이트 디자인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현대카드 측은 덧붙였다. 법인카드, 체크카드, 기프트카드 등을 제외한 개인 신용카드 회원이 대상이라고 했다. 카드 스크래치 등 단순 손실로 인한 재발급도 가능하다고 했다. 다만, 분실이나 도난으로 인한 재발급의 경우 안전한 카드사용을 위해 카드번호를 변경한다고 했다. 재발급 횟수는 연간 1회로 한정되며 기존 카드와 동일한 카드 상품으로만 재발급 가능하다고 했다. 국내외겸용 카드의 경우 동일한 국제브랜드로만 재발급할 수 있다고 했다. 

현대카드는 "유효기간 만료 후 동일한 카드로 갱신하는 경우에도 카드번호를 유지할 수 있는 '카드번호 유지 갱신' 서비스도 내년 초 선보일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