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1 16:35 (수)
코로나 영향?...중국 혼인신고 7년 연속 감소
코로나 영향?...중국 혼인신고 7년 연속 감소
  • 홍인표 기자
  • 승인 2021.11.22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중국서 814만쌍 혼인신고, 17년 만에 가장 적어, 7년 연속 감소
그동안 꾸준하게 증가했던 이혼 건수는 433만쌍으로 도리어 줄어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시스.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홍인표 기자]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했던 지난해 중국에서 혼인신고 건수가 17년 만에 가장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언론 팽배신문은 국가통계국이 최근 발표한 '중국통계연감 2021'을 인용해 지난해 혼인신고를 한 숫자가 814만3300쌍이었다고 지난 21일 보도했다.  

이것은 2019년보다 113만쌍 줄었고, 2003년 (811만4000쌍) 이후 17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었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이와 함께 2013년 1346만9300쌍이 혼인신고를 한 이후 7년 연속 혼인신고 숫자가 줄었다고 이 언론은 지적했다. 

지난해 혼인신고 내용을 구체적으로 보면 중국 국민끼리 결혼한 것은 812만6000쌍이며 국제결혼을 비롯해 홍콩·마카오·대만 주민들과 혼인한 경우는 1만7400쌍을 기록했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이혼건수를 보면 지난해 433만9000쌍이 이혼해 2019년보다 36만1600쌍 줄었다고 이 언론은 보도했다. 중국 이혼률은 지난 몇 년 동안 증가세를 보였지만 지난해 오랜만에 줄었다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