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1 16:35 (수)
현대차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서 레벨4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
현대차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서 레벨4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
  • 이미애 기자
  • 승인 2021.11.25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서 완전 자율주행 선보일 예정
아이오닉 5 기반… 자율주행 레벨 4 기술 적용
사진=현대자동차
사진=현대자동차

[초이스경제 이미애 기자]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는 25일 "자율주행 기술 고도화를 위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자율주행 시범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차에 따르면 이날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 보도 발표회를 통해 레벨 4 자율주행 기술 개발 현황과 국내 운영 계획을 공개했다.

현대차 자율주행사업부장 장웅준 상무는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는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며 "고객의 새로운 이동 경험 확장을 위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에서 레벨 4 완전 자율주행 기술을 바탕으로 한 모빌리티 시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내년 상반기 서울 도심 내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에서 '로보라이드(RoboRide)' 시범 서비스도 시작한다"면서 "로보라이드란 레벨 4 수준의 자율주행차를 활용해 탑승객에게 이동 편의를 제공하는 현대차의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그는 "자율주행 레벨 4 기술을 적용할 경우 차량의 자동화된 시스템이 상황을 인지 및 판단한 후 차량을 제어하고, 도로가 일시적으로 막히는 등 일부 상황을 제외하고는 비상 시에도 운전자가 개입하지 않아도 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