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8 10:03 (화)
LG유플러스, 디지털커머스사업그룹 신설 등 조직개편 단행
LG유플러스, 디지털커머스사업그룹 신설 등 조직개편 단행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1.11.26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부문 'CTO'로 명칭 변경...기업 부문은 현행 유지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 /사진=뉴시스.
서울 용산구 LG유플러스 본사.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LG유플러스는 디지털커머스 사업그룹을 신설하는 등 2022년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6일 밝혔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전체적인 사업 부문은 기존과 같은 체계를 유지하되, 세부 사업 그룹을 신설해 전문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우선 '컨슈머(consumer·소비자)부문'은 '컨슈머 사업그룹'과 '컨슈머 서비스그룹'으로 재편했다. 컨슈머 부문 아래 디지털 관련 조직을 통합한 '디지털커머스사업그룹'도 신설했다. 컨슈머부문은 올해 7월 선임된 정수헌 부사장이 연임한다.

'기술부문'은 'CTO'로 명칭이 변경됐다. 기존 기술개발그룹장 이상엽 전무가 CTO로서 조직을 이끌게 된다.

기업 부문과 NW 부문은 현재 조직 그대로 유지된다. 기업부문장은 최택진 부사장, NW 부문장은 권준혁 전무가 각각 유임됐다.

LG유플러스 측은 "이번 조직개편은 황현식 CEO가 올해 선포한 '고객 일상의 즐거운 변화를 주도하는 디지털 혁신 기업'이라는 비전을 실행하기 위한 의중이 강하게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