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6:28 (금)
기아, K8 하이브리드 출시
기아, K8 하이브리드 출시
  • 이미애 기자
  • 승인 2021.05.04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아
사진=기아

[초이스경제 이미애 기자] 기아는 4일 "K8 하이브리드를 출시했다"면서 "정숙성과 효율성 확보에 역점을 둔 차"라고 밝혔다.

기아에 따르면 이로써 K8은 지난달 출시한 2.5가솔린, 3.5 가솔린, 3.5 LPI에 1.6 터보 하이브리드를 추가해 총 4개 엔진 모델로 운영된다. K8 하이브리드는 최고 출력 180PS(마력), 최대 토크 27.0kgf·m의 1.6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과 최고 출력 44.2kW, 최대 토크 264Nm의 구동모터, 6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해 출시했다.

기아는 "특히 1.6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은 이전 K7 2.4 하이브리드 엔진의 최고 출력(159PS)과 최대 토크(21.0kgf·m) 대비 약 13%, 29% 향상된 주행성능을 갖춰 출시했다"면서 "구동모터의 효율을 높이고 12V 보조배터리 통합형 고전압 배터리 적용으로 차의 중량을 줄이는 등의 개선을 통해 K7 하이브리드(16.2 km/ℓ) 대비 약 11% 높은 복합연비 18.0km/ℓ(17인치 휠 기준)를 달성했다"고 전했다.

기아는 이어 "K8 하이브리드에는 ▲하이브리드 전용 17인치 전면가공 휠 ▲후면부 하이브리드 엠블럼 ▲하이브리드 특화 클러스터 그래픽을 추가해 하이브리드의 개성을 살렸다"면서 "고속도로 주행 보조 2(HDA 2),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지능형 속도 제한 보조(ISLA)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탑재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하는 데도 신경썼다"고 덧붙였다.

기아는 "K8 하이브리드는 저공해자동차 제2종으로 공영주차장(서울시 기준) 및 전국 공항주차장 요금 50% 감면, 서울 남산 1,3호 터널 혼잡통행료 면제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자동차 전문가들은 "실수요자들의 경우 자동차를 선택할 때 공급자 측의 설명에만 의존하지 말고 직접 여러 조건을 직접 꼼꼼히 따진 뒤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