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5 16:28 (금)
삼성증권, '투융자 집합투자기구 전용계좌' 출시
삼성증권, '투융자 집합투자기구 전용계좌' 출시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1.06.10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삼성증권은 사회기반시설사업(SOC)에 투자해 발생하는 수익에 대해 15.4%의 분리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투융자 집합투자기구 전용계좌'를 업계 최초로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삼성증권에 따르면 이자나 배당 등으로 얻은 금융소득이 연 2000만원을 초과할 경우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다. 정부는 SOC 투자 활성화를 위해 2022년까지 한시적으로 투융자 집합투자기구 전용계좌에서 발생한 배당소득에 대해 분리과세(15.4%)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전 금융기관을 통틀어 1인 1계좌로 최대 1억원까지 가입 가능하다"면서 "계좌가입기간이 1년 이상 돼야 분리과세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분리과세 혜택을 받으려면 오는 연말까지 계좌를 개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