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4 14:40 (일)
기아, '2021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참가
기아, '2021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참가
  • 승인 2021.09.0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를 직관적으로 반영한 작품 전시
밝고 어두운 공간을 따라 디자인 철학을 시각적으로 표현한 영상, 조형물 관람
2009년 이후 7번째 참여,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대표 프로젝트로 자리매김

[Advertorial 기사는 초이스경제 홈페이지에만 게재되며 포털사이트에는 전송되지 않습니다]

기아가 광주비엔날레전시관에서 열리는 '2021 광주디자인비엔날레'에 새로운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Opposites United, 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를 직관적으로 반영한 예술작품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오퍼짓 유나이티드'는 대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이자 대비(Contrast)적인 개념을 결합하여 만들어 내는 시너지로, 서로 대조되는 조형, 구성, 색상 등을 조합함으로써 이전에 존재하지 않던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을 창조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사진=기아
사진=기아

기아는 디자인을 통한 혁명의 표현을 뜻하는 '디-레볼루션(d-Revolution)'이라는 이번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주제에 맞춰 기아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을 시각적으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전시공간을 마련했다.

관람객들은 동선을 따라 밝은 전시공간과 어두운 전시공간을 넘나들며 영상과 조형물을 감상할 수 있으며, 공간과 작품 전체를 구성하는 반사, 투과 등의 리듬감 있는 요소를 통해 기아의 디자인 철학에 몰입하게 된다.

기아 디자인담당 카림 하비브 전무(Karim A. Habib)는 "새로운 브랜드, 새로운 디자인 철학을 담은 다양한 예술작품으로 고객들과 교감하고 소통하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아는 미래지향적인 디자인 철학을 통해 독창적이며 진보적인 디자인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아의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전시는 지난 2009년 첫 참여 이래 올해로 7회째를 맞이했으며, 디자이너들의 창의적인 작품 전시를 통해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대표 예술프로젝트로 자리매김해왔다.

한편,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광주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 광주디자인비엔날레'는 9월 1일(수)부터 오는 10월 31일(일)까지 55일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