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6 14:09 (금)
美 예산안 타결...달러 '급등' vs 국제 금값 '하락'
美 예산안 타결...달러 '급등' vs 국제 금값 '하락'
  • 이미애 기자
  • 승인 2019.07.24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열된 금 제품들. /사진=뉴시스.
진열된 금 제품들.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이미애 기자]  23일(미국시각) 국제 금값이 하락했다. 달러 초강세 여파다.

블룸버그 집계에 따르면 이날 미국 동부시각 오후 3시59분 기준 8월물 국제 금값은 뉴욕상품거래소에서 온스당 1417.80 달러로 0.64% 하락한 수준에서 거래가 이뤄졌다.

이날 미국 백악관과 상하원간 향후 2년간 연방 예산안 및 부채협상 타결 소식, IMF(국제통화기금)의 미국 올 성장률 전망 상향(2.3%에서 2.6%로) 등의 영향으로 미국 달러가치가 껑충 오르자 달러의 단기대체재인 금값이 고개를 숙였다.

CNBC는 이날 "주요 6개국 통화대비 미국 달러화의 가치 수준을 나타내는 달러인덱스가 97.74로 0.49%나 상승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