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16:42 (일)
신한은행, PKMS를 태양광 분야에 시범적용...블록체인 성과 주목
신한은행, PKMS를 태양광 분야에 시범적용...블록체인 성과 주목
  • 최미림 기자
  • 승인 2019.12.02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행 측 "혁신기술 업체와 함께 할 것...이들 기업 지원에 적극 나설 것"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신한은행은 2일 "개인 키 관리 시스템(PKMS)을 태양광 발전 분야에 시범적용 했다"면서 "이 시스템은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계열사 그라운드X,  블록체인 기술연구소 헥슬란트와 함께 공동 개발한 것"이라고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PKMS를 적용하면 블록체인 거래 시  개인 키의 해킹 및 분실 사고를 방지하고 유사시 키를 안전하게 복구할 수 있게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공동개발 3사는 이번 개발 결과물을 재생에너지데이터 통합플랫폼업체 레디의 거래시스템에 시범적용했다"면서 "PKMS를 통해 태양광 발전소에서 발생되는 전력 정보를 검증하고 블록체인에 기록해 실시간으로 전력량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시범 적용 결과를 다양한 분야에 적용하는 동시에 추가 사업화하는 방안도 모색하고 있다"면서  "아울러 공동 개발사인 헥슬란트는 금융위 규제 샌드박스에 블록체인 핀테크 사업으로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혁신 기술을 보유한 기업과 공동 사업 또는 지원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