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7:47 (월)
코로나 공포에 한국증시 '휘청'...반도체 · 車 · 바이오 '하락'
코로나 공포에 한국증시 '휘청'...반도체 · 車 · 바이오 '하락'
  • 이영란 기자
  • 승인 2020.02.2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 · 조선 부진 & 화장품 '혼조'...코스피 2160선 후퇴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초이스경제 이영란 기자] 21일 코스피 지수가 기관의 매도 공세로 2160선까지 밀려났다. 국내에서 코로나19 환자가 급증했다는 소식에 투자심리가 냉각되며 지수도 오후 들어 낙폭을 키웠다. 외국인들이 코스피 시장에서 이틀째 러브콜을 외쳤지만 기관들은 5300억원어치 넘게 대량 매물을 내놓으며 지수 하락을 부채질했다. 노동길 NH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글로벌 제조업 공급망이 얼마나 훼손될지가 변수"라며 "국내 증시는 IT 밸류체인 비중이 높아 공급망 공포가 커지면 약세를 겪을 수밖에 없다"고 진단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삼성바이오로직스, LG화학, 현대차, 삼성SDI 등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이 대부분 하락한 가운데 대표적인 방어주로 꼽히는 한국전력만이 올랐다. 업종별로는 반도체를 비롯해 IT 대형주, 제약바이오주, 자동차주, 건설주, 조선주 등 주요 종목들이 약세로 마감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전일 대비 1.33% 하락한 5만9200원, SK하이닉스는 0.96% 내린 10만3000원을 각각 기록했다. 주가는 하락했지만 외국인들은 이날 삼성전자 56만주, SK하이닉스 34만주를 각각 순매수했다. IT 대형주 가운데 LG이노텍은 1.36% 상승했고 삼성전기(-1.37%), LG디스플레이(-1.95%), LG전자(-1.64%) 등이 하락했다.

삼성SDI는 전기차 관련주들의 부진 속에 2.04% 떨어졌다. 또 LG화학도 2.86% 밀려났다. 전기차 관련주 중소형주 중에서는 센트랄모텍이 7.39% 하락했다. 코스모신소재(-3.33%), 일진머티리얼즈(-3.25%), 코스모화학(-4.76%), 포스코케미칼(-4.85%) 등도 내렸다.

제약바이오주 중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2.41%)와 셀트리온(-1.12%)을 비롯해 대웅제약(-0.42%), 녹십자(-1.32%) 등이 약세를 나타냈다. 또 JW중외제약(-2.47%), 종근당(-2.85%), 유한양행(-2.95%), 보령제약(-3.36%), 동성제약(-4.36%), 한올바이오파마(-4.02%) 등도 하락했다.

화장품주들은 혼조세였다. 코스맥스가 4분기 깜짝실적에 5.09% 급등한 반면 LG생활건강(-0.58%), 아모레퍼시픽(-0.82%), 한국콜마(-1.49%), 아모레G(-1.61%), 잇츠한불(-1.98%) 등이 내렸다.

건설주들도 부동산 추가규제 소식에 HDC현대산업개발이 4.26% 하락한 것을 비롯해 현대건설(-2.40%), 대림산업(-1.41%), GS건설(-0.89%), 대우건설(-0.68%) 등이 아래로 밀려났다.

조선주들도 힘을 잃었다. 대우조선해양(-2.81%), 한국조선해양(-2.61%), 현대미포조선(-2.24%), 한국조선해양(-2.61%) 등이 하락했다.

개별종목 중에서는 KCC(-6.18%), 디피씨(-6.05%), 두산퓨얼셀(-5.52%), 대우부품(-5.32%) 등의 낙폭이 컸다.

코로나 관련주들이 연일 주목받은 가운데 이날은 온라인 교육주들로 무게중심이 쏠렸다. 비상교육이 상한가로 치솟았고 대교도 10.09% 급등했다. 개학이 늦춰지면서 수혜를 입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했다. 코스닥 교육주들은 무더기 상한가를 기록했다. 손소독제 수요 급증 소식에 MH에탄올이 가격제한폭까지 올랐다.

시가총액 상위 30위권 가운데 한국전력만 0.38% 상승했을 뿐 현대차(-1.54%), 현대모비스(-1.08%), 삼성물산(-1.73%), POSCO(-1.86%), SK텔레콤(-1.13%), 신한지주(-1.52%), KB금융(-2.49%) 등이 일제히 하락했다.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32.66포인트(1.49%) 밀려난 2162.84를 기록했다. 기관이 5346억원을 순매도하며 지수 약세를 부추겼다.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2871억원과 2180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 흐름을 되돌리려 했지만 역부족이었다. 거래량은 6억1926만주, 거래대금은 6조7884억원으로 집계됐다. 상한가 2종목 포함 107종목이 올랐고 하한가 없이 761종목이 내렸다. 38종목은 보합이었다.

한편 코스닥 지수는 전날보다 13.67포인트(2.01%) 떨어진 667.99에 마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