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5 18:24 (금)
우리은행, 신용보증기금과 함께 코로나 피해 중소기업 등 지원
우리은행, 신용보증기금과 함께 코로나 피해 중소기업 등 지원
  • 이미애 기자
  • 승인 2020.03.23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에 위치한 우리은행. /사진=최미림 기자.
서울 중구에 위치한 우리은행. /사진=최미림 기자.

[초이스경제 이미애 기자] 우리은행은 23일 "코로나19 피해기업과 중소 혁신기업, 중소 수출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신용보증기금과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면서 "우리은행이 신용보증기금에 65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이를 재원으로 보증료지원 협약보증 3700억원과 특별출연 협약보증 900억원 등 총 4600억원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협력지원이 진행된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보증료지원 협약보증 대상기업은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유망서비스·지역대표산업 영위기업"이라며 "우리은행은 보증료지원금 20억원을 재원으로 3년간 매년 0.2%포인트의 보증료를 기업에 지원한다"고 덧붙였다. 우리은행은 아울러 "특별출연 협약보증 대상기업은 혁신성장 선도기업, 수출중소기업, 일자리창출기업"이라며 "우리은행이 특별출연한 45억 원을 재원으로 보증비율 100% 보증서를 발급받아 대출금리를 낮추고, 최장 11년까지 대출을 지원한다"고 전했다. 우리은행은 "한국은행 금융중개지원제도(C1, C2) 등을 활용하면 기업들은 더 낮은 금리의 대출도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