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3 10:01 (토)
SK이노베이션 · 금감원 · 英대사관 · KB금융 · 신한금융 등, 기후관리모형 개발 추진
SK이노베이션 · 금감원 · 英대사관 · KB금융 · 신한금융 등, 기후관리모형 개발 추진
  • 최미림 기자
  • 승인 2021.09.13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사진=SK이노베이션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SK이노베이션은 13일 "금융감독원, 주한 영국대사관, 이화여대, 주요 국내기업 등 산·관·학이 협력해 '국제 기후리스크 관리모형 개발'(이하 프론티어 1.5D)에 나서기로 했다"면서 "이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고 밝혔다.

특히 SK그룹 최태원 회장이 선제적 기후변화관리 등에 적극적인 대응을 강조하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기도 하다.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프론티어 1.5D는 지구 온도 상승을 1.5도 이내로 제한하는 '국제적 합의 성취를 선도'한다는 의미를 지녔다. 이를 위해 산·관·학이 함께 경제 전반에 걸친 기후 리스크를 측정하고 관리할 수 있는 모형 개발을 추진키로 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 정은보 금융감독원장, 사이먼 스미스 주한 영국대사,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최은석 CJ제일제당 대표,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대표, 김은미 이화여대 총장, 나이겔 토핑 COP26(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고위급 기후대응대사 등이 함께 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은 "기후 변화는 기업에 있어 그 강도와 폭을 예측하기 어려운 숙제인 만큼 앞장서 대비해야 한다"면서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기후 변화로 인해 기업과 산업, 금융이 당면할 수 있는 리스크와 기회요인을 시나리오별로 파악해 기업뿐만 아니라 금융과 산업 전반의 기후변화 대응 방향성을 설정하는 좋은 출발점이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