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4 14:40 (일)
기사 (6건)

[초이스경제 최미림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13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사업자 본허가를 획득했다"면서 "이를 기반으로 올해 안에 맞춤형 자산관리 컨설팅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현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고객이 자주 구매하는 상품과 관련된 기업의 주식투자를 제안하거나, 제품의 이미지 등으로 관련 종목 정보를 검색하고 투자하는 방식의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 한국투자증권 측은 "지난 1월 디지털플랫폼본부를 신설하고 빅데이터 인프라 및 분석 엔진 개발에 집중해왔다"면서 "빅데이터 전문기업 NICE지니데이타, AI 데이터 분석 기업 딥서치, 신용정보회사 NICE평가정보 등과 업무협약을 통해 마이데이터 사업을 준비했고 금융위원회 본허가도 획득했다"고 전했다.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은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 사업자 본허가 획득을 계기로 데이터 경쟁력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와 결합해 새로운 가치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보도자료 | 최미림 기자 | 2021-09-13 14:16